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문경시, 제41회 회장배 전국 근대5종 경기대회 개최

최초 근대5종 올림픽 메달리스트 전웅태, 제2의 전웅태를 찾아라!

현호섭 기자 | 기사입력 2024/03/15 [18:30]

문경시, 제41회 회장배 전국 근대5종 경기대회 개최

최초 근대5종 올림픽 메달리스트 전웅태, 제2의 전웅태를 찾아라!

현호섭 기자 | 입력 : 2024/03/15 [18:30]

 

문경시(시장 신현국)는「제41회 회장배 전국 근대5종 경기대회」를 14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19일까지 개최한다. 이날 개막식에는 신현국 문경시장, 이한준 대한근대5종연맹회장(LH 사장), 황재용 문경시의회의장, 김동열 국군체육부대장 및 시의원, 근대5종 관계자들이 참석하였다.

 

근대5종 메이저대회 중 하나인 이번 회장배 대회는 대한근대5종연맹이 주최·주관하며 전국 16개 시·도 대표 선수 등 총 1,000여 명이 참가해 문경실내체육관, 국군체육부대, 문경시민운동장 일원에서 기량을 갈고닦은 선수들이 6일간 치열한 승부를 펼친다.

 

이번 대회는 1984년 제1회 대회가 열린 국내 최고 권위 대회이다. 특히 올해부터 근대5종 5개(사격·펜싱·수영·승마·육상) 종목 중 ‘승마’가 제외되고 ‘장애물’ 경기로 교체된다. 펜싱, 수영, 장애물, 육상, 레이저런 5개 종목에서 득점한 점수를 합산한 총점으로 순위를 정하며, 초·중·고·대학·일반부 5개부로 나눠 개인전 및 단체전으로 진행된다.

 

신현국 문경시장은 “대회 시설 점검에 만전을 기해 선수들이 최고의 경기력을 선보일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대한근대5종연맹과 협력해 근대5종 대회의 명성을 더욱 높이고 세계적인 근대5종 도시로서 도약하기 위해 더욱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현호섭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