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미국 데이비스시 학생교류단 상주시 방문

미국 데이비스시와 20년 우정 확인

박진호 기자 | 기사입력 2024/06/12 [17:40]

미국 데이비스시 학생교류단 상주시 방문

미국 데이비스시와 20년 우정 확인

박진호 기자 | 입력 : 2024/06/12 [17:40]

 

상주시 국제자매도시인 미국 데이비스시 학생교류단이 국제자매도시 간 교류협력의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6월 11일부터 9박 10일 일정으로 상주시를 방문해 양 도시 간 학생 홈스테이를 실시한다.

 

상주시는 지난 2004년부터 관내 고등학교 1학년 대상으로 미국 데이비스시와 학생교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코로나19의 확산으로 2019년부터 중단된 이후 6년 만에 재개한 것으로 그 의미가 크다.

 

이번 데이비스시 학생교류단은 홈스테이 기간동안 상주시 학생 가정에 머물면서 서로를 이해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며, 각종 체험활동과 관내 학교 수업 등에 참여하게 된다.

 

또한, 상주시 학생들과 함께 경주와 서울지역의 주요 명소등을 방문하여 한국의 일상을 체험하고, K-Culture 공연 관람을 통해 한류 문화 공유하는 등 일정을 함께 할 예정이다.

 

이번 데이비스시 학생교류단을 인솔한 케빈 윌리엄스(Kevin Williams) 씨는 “상주시의 호의에 감사드리며, 상주시 학생들이 방문하는 가을에 데이비스시에서 보답하겠다”라고 말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학생들이 각 가정에 머물면서 서로의 문화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혀 데이비스시와 우호증진을 도모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진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