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시 달서구, 공유 플랫폼 맞춤형 창업 인큐베이팅’개강식 개최

외식업 분야 실전창업 교육 스타트

이현호 기자 | 기사입력 2024/06/18 [14:16]

대구시 달서구, 공유 플랫폼 맞춤형 창업 인큐베이팅’개강식 개최

외식업 분야 실전창업 교육 스타트

이현호 기자 | 입력 : 2024/06/18 [14:16]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가 17일 계명문화대학교 동산관에서 외식업 분야 창업에 관심 있는 20명의 예비창업자들과 함께‘공유 플랫폼 맞춤형 창업 인큐베이팅 사업’개강식을 개최했다.

 

‘공유 플랫폼 맞춤형 창업 인큐베이팅사업’은 달서구와 계명문화대학교 산학협력단이 협력해 대학 내 공유 공간을 활용, 예비창업자들에게 교육 프로그램 및 실전체험, 전문가 컨설팅 등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인큐베이팅 환경을 조성해 성공적인 창업과 성장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2020년부터 시작된 이 사업은 지금까지 총 76명이 수료했다. 이 중 15명이 실전창업체험에 참여하였으며, 22명이 취업 및 창업에 성공했다. 

 

올해는 창업 선호도가 높은 외식업 분야(분식, 한식디저트, 브런치, 카페음료 등)로 특화해 이론 및 실습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며, 수료생 중 심사를 거쳐 선발된 예비창업자들은 계명문화대학교 내 공유 주방에서 실전창업의 기회도 얻게 된다.

 

이번 교육은 17일 개강식을 시작으로 8월까지 계명문화대학교에서 이론 및 실습 교육이 진행된다. 9월부터 12월까지 실전창업체험 후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인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이번 인큐베이팅 사업을 통해 예비창업자들은 단순히 배우는 것을 넘어, 직접 체험하고 실행하는 기회를 얻을 수 있을 것 ”이라며, “이를 바탕으로 성공적인 창업을 이루어 안정적으로 지역에 정착하고,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현호 기자